기도응답에 대한 기대 <10.27.2023>
이수관목사 2023-10-30 19:45:00 568

 

가정교회를 오래하다 보면 기존의 교회에서는 못 보던 가정교회들만의 문화가 정착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그런 문화를 이해하면 가정교회 사역을 시작한지 오래되지 않은 교회에서도 우리가 저런 방향으로 가야 하겠구나.’ 하고 목표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오늘은 그런 문화 가운데 중요한 한가지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그것은 바로 기도 응답에 대한 높은 기대입니다저에게 휴스턴 서울 교회가 다른 교회와 차별화 된 것이 있다면 그것이 무엇이냐고 묻는 분들이 가끔 있는데그럴 때 저의 대답은 언제나 이것입니다. “휴스턴 서울교회의 성도들이 가지고 있는 가장 큰 강점 중에 하나는 바로 그들이 가지고 있는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입니다.”

 

이것이 왜 중요한가 하면성도들의 신앙이 자라가지 못하고성도들이 신앙 생활에 집중하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 중이 하나는 우리의 삶에 끊임없이 문제가 생기기 때문입니다생업에 문제가 생기든지건강에 문제가 생기든지어떤 식으로 문제가 생기면 성도들을 그것을 해결하기 위해서 뛰어다니기 시작하고 그러면 금방 신앙생활은 뒷전이 되어 버리고 다시 세상으로 돌아가 버리는 것이지요.

 

이럴 때 성도들이 높은 기도 응답의 기대를 가지고 있다면 얘기는 달라질 것입니다세상으로 돌아가는 대신 기도를 통해서 일을 해결하려고 하고더 열심히 하나님께 매달릴 것이고그러다 기도응답을 맛보게 되면 그것을 통해 하나님을 경험하게 되므로 더욱 신앙이 자라게 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그런 각도에서 보자면 일반적인 기독교인들은 기도가 응답될 것이라는 기대가 의외로 낮은 것 같습니다특별히 남성 성도들 가운데 그런 사람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그들 가운데는 철야기도를 다니고새벽기도를 다니는 등 기도생활의 습관이 되어 있는 사람들이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도 응답을 기대가 높지는 않은 것입니다따라서 문제가 생기면 기도를 하기는 하지만 그것은 기독교인으로 당연히 해야 하는 것이니 하고하나님을 향한 예의로 하지 이 기도가 응답될 것이라는 강한 신뢰가 있지는 않습니다따라서 기도의 응답에 대한 기대는 한 30%이고 나머지 70%는 내가 해결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그러니 그 70%를 하기 위해서 세상으로 가 버리는 것입니다

 

그에 비해서 휴스턴 서울교회의 성도들은 기도의 응답에 기대가 70%이고해결하기 위한 내 노력이 30%라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따라서 그들도 역시 문제해결을 위해서 뛰어다니기는 하지만 강한 기대를 가지고 기도에 매달리고그러다 응답을 받으면 그것이 강한 하나님에 대한 신뢰로 연결이 되는 것 같습니다결국 우리의 삶 가운데 일어나는 문제가 그들을 세상으로 돌아가게 만드는 것이 아니고기도 응답을 통해서 하나님을 더 신뢰하는 사람이 되는 것입니다그리고 그것이 교회의 적극적 신앙의 기류를 형성하도록 만드는 것 같습니다

 

이런 문화는 VIP일때부터 목장에서 기도를 통해서 하나님을 경험하는 것을 통해서 만들어 지는 것 같습니다가정교회는 목장에서 맛보는 사랑을 통해서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신다는 것을 느끼게 만들고기도응답을 통해서 하나님이 살아서 역사하신다는 것을 깨닫게 만드는 것이 핵심이지요따라서 VIP 시절부터 끊임없이 기도의 응답을 맛보아 오면서 이런 기도응답에 대한 신뢰가 형성되는 것이라고 봅니다

 

그러기 위해서 목장 모임에서 건강한 기도의 습관이 만들어져야 합니다첫번째는 목장 식구들이 문제는 숨기고 건성으로 나눔을 때우는 것이 아니고진정성이 있는 기도제목이 나오도록 서로 신뢰하는 목장 모임이 되어야 하겠습니다따라서 그것이 가능한 따뜻하고 사랑의 공동체가 되어야 하겠지요

 

두번째는 목장 식구 전원이 한사람 한사람의 기도제목을 놓고 식구들이 뜨겁게 기도하는 습관이 만들어져야 합니다따라서 목장의 나눔이 끝나면 상투적으로 목자가 돌아가면서 기도제목을 묻고 간단히 기도하고 마치는 것이 아니라기도응답을 경험하겠다는 의지를 가지고 뜨겁게 기도하도록 인도해야 합니다따라서 늦은 시간까지 나눔을 길게 하고 난 후 빨리 끝내기 위해서 서둘러 기도하는 습관이 생겨서는 안 됩니다

 

세번째는 목자는 기도제목에 관심을 가지고 그것이 이루어지는지 우리의 기도가 어떤 차이를 내는지를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아야 합니다. 그리고 전화로 관심을 표명하고 결과를 체크하는 등후속작업에 게을리 하지 않아야 합니다그래서 응답이 되었을 경우는 기도응답을 축하하고목장 식구들이 함께 기뻐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그럴 때 조금씩 기도의 역사가 나타나고 그러면서 기도응답의 기대가 커지게 될 것입니다

 

구정오 : 정말 그렇군요.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 그것이 가정교회가 만들어가야하는 문화라는 것이 중요하게 다가옵니다^^;
어떤 목자는 6년동안 목장을 섬기면서 제일 아쉬운 부분이 밥을 먹이고, 나눔은 늦게까지 했는데, 합심기도시간을 많이 가지지 못한 것이 아쉬움이라는 표현을 했는데.....앞으로 저도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를 갖도록 그렇게 섬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원장님^^;
(10.31 00:11)
이경준 : 옳습니다. 기도의 응답을 경험할 때에 하나님의 임재를 느끼게 되어 힘있는 믿음의 삶을 살 수 있습니다. VIP도 기도의 응답에 대한 이야기를 자주 들을 때에 '하나님이 계신 것 같다.'는 느낌을 가지고 예수 영접모임으로 가게 됩니다. (11.02 05:39)
신규갑 : 목장교회를 통한 기도응답에 대한 높은 기대가 자연스럽게 문화가 되도록 만들어가야 목장안에서 영혼구원과 제자양육이 부드럽게 이루어지는 것 같습니다. 목장탐방과 총목자모임을 통하여 이 부분을 강조하고 있는데 마침 원장님의 이 칼럼이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 (11.02 06:18)
송영민 : 휴스턴 서울교회가 탁월한 이유가 여기에 있었군요. 막연히 기도제목을 가지고 기도하기 보다는 기도음답에 대한 기대를 알주신대로 적용해 보겠습니다. (11.02 13:34)
계강현 : 너무 목장의 핵심을 잘 짚어 주셔서 새삼 새롭게 마음을 갖게 합니다. 그렇게 목자목녀들을 섬기도록 더욱 정진하겠습니다!~ (11.04 01:22)
박종호 : 기도의 역동성을 유지하게 만드는 것이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라는 것을 다시 짚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11.04 04:45)
이경태 : 기도응답의 맛!! 아멘 귀한 글 너무 감사합니다. ^^ (11.06 13:26)
이정우 : 가정교회 기도에 대한 실제적 설명서와 같습니다. (11.07 01:47)
정광모 : 맞습니다.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감이 없다면 신앙이 성장할 수 없죠. 그 기대감을 목장에서 갖도록 해줘야 한다.. 감사합니다. (11.07 23:12)
허성식 : 아멘. 구체적으로, 또한 인내하면서 적용해 가겠습니다. (11.10 06:29)
정상일 : 목장모임 때 기도제목을 나누는 것이 형식적인 것은 아닌가? 함께 합심기도하는 것도 순서에 따라 하는 정도인가? 에 대해 살펴봐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지역 모임에서 저 자신이 그럴 때가 있는걸 보면, 교회 안에 목장에서도 그럴 수 있다는 생각이 드니까... 아찔하네요! 좋은 팁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원장님^^ (11.14 04:30)
민만규 : 목장에서 기도를 통해서 하나님을 경험하는 것을 통해서 만들어 지는 것이다..... 그런 기적과 은혜가 안디옥교회에도 임하길 기도합니다. (11.15 15:41)
전영욱 : 추수감사절을 앞두고 한 해 동안 기도응답해 주신 좋으신 하나님께 감사해야 하겠습니다.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가 없기 때문에 기도하지 못하고 기도하지 못하니까 기적을 체험할 수 없는 것 같습니다.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감을 정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11.18 00:48)
백운현 : 기도에 더 집중하는 목장모임을 만들어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1.19 19:11)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490 "VIP(특히 가족들 중에서)의 마음을 얻는 방법"<12.1.20... (12) 이경준 목사 2023.12.01 406
489 "가정교회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하는 실수" <11.24.2023> (7) 이수관목사 2023.11.27 476
488 "다음세대, 성경적 세계관을 중심으로" <11.17.2023> (9) 송영민목사 2023.11.16 540
487 "삶의 분위기"<11.10.2023> (10) 김인기 목사 2023.11.10 594
486 "원하는 것을 사지 말고, 필요한 것을 사라."<11.3.2023> (13) 이경준 목사 2023.11.03 527
>> 기도응답에 대한 기대 <10.27.2023> (14) 이수관목사 2023.10.30 568
484 영혼구원과 하나님나라 회복 <10.20.2023> (19) 송영민목사 2023.10.19 676
483 "미주가사원장으로 연임하여 섬기게 되어 인사를 드립니다."<10.13.2023> (13) 김인기 목사 2023.10.14 450
482 "많은 사람을 살리고 세워주는 말"<10.6.2023> (16) 이경준 목사 2023.10.06 634
481 "소명을 따라 사는 삶은 뭐든지 아름답다"<9.29.2023>  (19) 이수관목사 2023.10.02 649
480 “제2대 대양주 가사원장의 사역을 시작하면서”<9.22.2023> (22) 송영민목사 2023.09.21 532
479 "잘 하면 박수, 못하면 더 박수"<9.15.2023>  (12) 김인기 목사 2023.09.15 560
478 "한국가사원장으로 연임하여 섬기게 되어 인사를 드립니다."<9.8.2023> (16) 이경준 목사 2023.09.07 646
477 "목회의 현장에서 자녀를 우선시 해야 하는가?" <9.1.20... (11) 이수관목사 2023.09.04 656
476 "후회 없는 목회 현장 가능할까요?" <8.25.2023> (20) 강승찬 목사 2023.08.25 727
475 "빛되시는 하나님 II"<8.18.2023> (9) 김인기 목사 2023.08.17 431
474 "설교준비에 대한 압박감에서 조금 벗어나게 된 이야기"<8.11.2023> (9) 이경준 목사 2023.08.11 685
473 "말과 기억력을 지혜롭게 다루기" <8.4.2023> (15) 이수관목사 2023.08.06 692
472 "가정교회 목회자가 경계해야 할 5가지" <7.28.2023> (16) 강승찬 목사 2023.07.29 894
471 "빛 되시는 하나님"<7.21.2023> (9) 김인기 목사 2023.07.22 460
470 "영향을 받을 것 같으면 가지 말고, 영향을 주어야할 것 같으면 가라.... (20) 이경준목사 2023.07.13 720
469 "헌신의 변화를 이해해 주어야 합니다." <7.7.2023> (7) 이수관목사 2023.07.10 684
468 "장애물 경기같은 목회" <6.30.2023> (9) 강승찬 목사 2023.07.01 531
467 "리더쉽의 다섯가지 기술"<6.23.2023> (8) 김인기 목사 2023.06.24 665
466 "성도를 어떻게 온전한 사람으로 준비시킬 수 있을까?"<6.16.2023> (6) 이경준 목사 2023.06.16 652
465 너 자신을 알라! <6.9.2023> (10) 이수관목사 2023.06.12 607
464 주님과의 친밀함이 중요한 이유 <6.2.2023> (15) 강승찬 목사 2023.06.02 634
463 "영향 주는 사람들/Influencers"<5.26.2023> (12) 김인기 목사 2023.05.28 586
462 "예수님의 제자가 될 수 없는 사람"<5.19.2023> (11) 이경준 목사 2023.05.18 802
461 비전이란 무엇인가? <5.12.2023> (10) 이수관목사 2023.05.12 748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