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 행정에 관한 두 가지" <2022.2.11>
이수관목사 2022-02-14 20:00:48 781


가정교회를 세워가는데 있어서 생각해 보아야 하는 중요한 한 가지는 교회 행정입니다특별히 교회의 규모가 작을 때 행정체계를 잘 갖추어 두면 교회의 규모가 늘어나면서 힘들어질 이유가 없을 것입니다가정교회에서 필수적인 행정 두가지만 말씀드립니다.

 

첫번째 신경써야 하는 부분은 교인관리입니다전통 교회에서는 교회를 다녀 보려는 사람이 교회에 찾아오는 것이기 때문에 관리가 어렵지 않았습니다하지만 가정교회는 목장에 오고그 다음에 교회를 오는 식이기 때문에 조금 더 세밀한 관리체계를 만들어야 합니다

 

전통 교회는 기신자를 환영하는 시스템이므로 어떤 사람이 주일예배에 와서 예배만 드리고 사라져도 괜찮습니다그런 사람이 두 세번 온다면 설교가 마음에 들어서 그런 것이므로 가만히 두면 자연스럽게 정착될 것이고적당한 시점에 등록을 권하고 심방을 가서 관계를 형성하면 되는 것이지요

 

하지만 가정교회는 목장을 통해서 영혼구원이 이루어지는 체계이므로 일단 주일예배에 모르는 사람이 와서 앉아있는 경우가 많이 있어서는 안 됩니다대신 가정교회는 VIP가 목장에 올 때부터 관리가 되어야 합니다그러다 그 VIP가 교회에 처음 방문했을 때그 VIP가 교회에 등록을 했을 때그리고 교회의 정식 회원이 되었을 때그 과정을 관리해 주어야 합니다

 

그 관리포인트는 360에 잘 녹아 있으니 그 정신을 참고 하면 좋을 것인데간단하게 얘기하면 VIP가 목장 식구가 되면 목자가 360에 그 이름을 등록하기 때문에 담임목사가 알게 됩니다그러면 매주 조금씩이라도 관심을 갖게 되고 기도하게 되지요 VIP가 교회에 방문을 하게 되고어느 정도 마음이 열리면 담임목사와 면담을 갖게 됩니다이때는 이미 담임목사가 VIP를 알고 있는 상황이 되니 훨씬 더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그렇게 첫 만남이 끝나고 나면 다음날 그 분에게 환영편지를 보내 줍니다. 그 때는 이미 그 분을 잘 알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다가서는 편지를 써 줄 수 있습니다.

 

이 때 새교우팀은 그 분의 사진을 찍어서 이미 목자가 등록해 놓은 그 이름에 매칭을 시켜 올립니다동시에 담임목사는 첫만남의 코멘트를 360에 남김으로써 그 때부터 그 분은 정식으로 교회의 데이터베이스에서 관리가 되지요이 분이 등록을 하면 주보함을 만들어 주고그 다음부터는 주보를 주보함에 넣어주어서 거기서 꺼내 가도록 합니다이런 시스템을 갖추면 목장만 나오는 VIP가 누구인지교회에 나오지만 아직 영접은 안 한 VIP는 누구인지누가 등록교회인지등록 교인이 주일 예배를 나오고 있는지 안 나오고 있는지모든 것이 정확하게 관리가 됩니다.

 

이렇게 교인 관리가 되면장점이 참 많습니다목장은 나오면서 교회를 오지 않는 사람또는 교회에 몇번 와 보고 안 나오는 사람들을 관리하면서 그들이 가진 교회의 벽을 이해할 수 있게 되고어느날 교인이 교회를 떠나는 경우도 적어도 이유는 알 수 있습니다. ‘교회의 문제는 뒷문이 관리되지가 않는 것이다’ 라는 말이 있는데교인 관리를 정확하게 하면 그런 문제를 잘 들여다 볼 수 있고 문제를 고칠 수 있어서 큰 장점이 됩니다

 

두 번째교회행정에서 중요한 또 하나는 목장과 연합교회와의 관계 정립입니다전통적인 교회에서는 모든 행사의 주체가 교회가 되고 교회가 결정한 프로그램에 성도들이 따라가는 것이지요하지만 가정교회에서는 교회의 행사의 주체가 연합교회가 되어서는 안 됩니다반대로 모든 행사의 주체는 목장이 되어야 합니다행사의 필요나 방법을 목장에 따라 정해야 한다는 의미입니다따라서 전통 교회가 가정교회로 전환하게 되면 이 정신에 따라 행사의 성격이 바껴야 합니다.

 

예를 들면우리 교회가 일년 동안 어떤 행사를 할 것인가 하는 결정도 목장의 필요와 목장의 영혼구원과 제자양육을 돕는 목적에 따라서 정해야 합니다예를 들어서 세겹줄 기도회를 할 때도 목장에 도움을 주는 방식이 되어야 합니다그래서 때로는 목자가 목장 식구와 함께 세겹줄을 짜도록 하기도 하고어떤 시기에는 목장의 초신자를 다른 목자에게 맡겨서 하도록 합니다또 전도 집회를 하는 것도 전통 교회에서는 교회가 정하고 성도들이 따라오는 것이지만가정교회에서는 목장들이 VIP를 교회에 데리고 오기에 가장 적합한 방법과 시기를 선택합니다

 

그렇게 본다면 가정교회를 도입하고 난 후에는 교회의 모든 요식행위나 행정 절차 역시도 바꾸어야 하는데이때도 염두에 두어야 하는 것은 연합교회는 각 목장들의 목양 사역을 돕기 위해서 존재한다는 원칙입니다목장이 스스로 하기 힘든 사역은 연합 교회가 해 주고목장이 할 수 있는 것은 목장이 하도록 하되연합 교회는 그 목장의 사역에 힘을 실어 준다는 원칙을 가지고 행정을 만들어 가면 좋을 것입니다

 

이요한 : 마지막 문단이 핵심인 것 같습니다. 연합교회는 각 목장들의 목양 사역을 돕기 위해서 존재한다는 원칙을 잘 기억하고 행정도 목회도 그렇게 준비해 가겠습니다. 알기 쉽게 설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목사님 ^^ (02.15 08:48)
이경준 : 가정교회가 겉으로 보기에는 허술한 것 같아도 물 흐르듯 자연스럽게 진행이 되는 중요한 이유가, 이수관 목사님의 글 속에 잘 나타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어디에서나 원칙이 분명한 공동체는 자유스럽습니다. 오히려 원칙이 없는 공동체는 헷갈리고 자유가 없을 때가 많습니다. (02.15 18:33)
박종호 : 행정이 의사결정을 돕는 수단인데 이것이 잘 안되어 교회에 긴장감을 조성하기도 하는 것을 경험하게 됩니다. 원칙에 충실한 교회 행정이 될 수 있도록 좋은 글을 나눠 주시니 감사합니다. (02.15 20:10)
김상헌 : 행정에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02.15 21:18)
최유정 : 목장과 연합교회의 관계를 잘 말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연합목장이 목장을 돕는 역할이라는 정신을 정확하게 붙들어야 겠다고 다짐을 해보며 연습하여 문화를 만들어가겠습니다. (02.15 23:05)
임관택 : 원장님, 행정의 중요성을 다시금 깨닫게 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원장님들의 칼럼으로 늘 통찰력과 도전을 받습니다~~ (02.16 02:20)
신규갑 : 원장님의 행정에 대한 말씀을 다시금 가슴 깊이 새기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02.16 08:38)
김영길 : 가정교회의 특성을 잘 살려줄 수 있는 행정의 팁을 공유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02.20 16:40)
김성수 : 가정교회 행정, 특히 목장과 연합교회 관계를 간단 명료하게 설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07.07 08:29)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412 "핑계보다 방법을 찾는 습관" <5.27.2022> (18) 강승찬 목사 2022.05.31 664
411 "바르게 이웃 정하기" <5.20.2022> (13) 김인기 목사 2022.05.21 660
410 "3,500여년 전에 받은 골동품이 아닙니다"<5.13.2022> (9) 이경준 목사 2022.05.12 627
409 "성도들의 얼굴에 웃음이 있는 교회" <5.6.2022> (24) 이수관목사 2022.05.10 804
408 "신앙의 회복 탄력성 키우기" <4.29.2022> (14) 강승찬 목사 2022.05.02 559
407 "교회지도자" (2) <4.22.2022> (12) 김인기 목사 2022.04.22 611
406 "건전한 가정은 건실한 목회의 기초입니다."<4.15.2022> (17) 이경준 목사 2022.04.15 709
405 "남자가 일 하는 교회" <4.8.2022> (14) 이수관목사 2022.04.11 794
404 "보고 배우는 가정교회 목회" <4.1.2022> (22) 강승찬 목사 2022.04.03 758
403 "교회지도자" <3.25.2022> (8) 김인기 목사 2022.03.25 739
402 "내 인생의 모델로 삼고 있는 한 분"<3.18.2022> (7) 이경준 목사 2022.03.17 895
401 "제사에 대해서 알아두면 좋을 것 같습니다." <3.11.2022> (9) 이수관목사 2022.03.12 647
400 "지금은 감사 나눔을 시작할 때 ..." <3.4.2022> (15) 강승찬 목사 2022.03.06 613
399 "펜데믹의 유익" <2.25.2022> (11) 김인기 목사 2022.02.25 571
398 "완벽을 추구하는 분들을 위하여(완벽주의는 죄인가?)"<2022.2.18> (7) 이경준 목사 2022.02.18 634
>> "가정교회 행정에 관한 두 가지" <2022.2.11> (9) 이수관목사 2022.02.14 781
396 "지금은 용기를 내어야 할 때입니다." <2022.2.4> (15) 강승찬 목사 2022.02.04 712
395 "한걸음 더" <1.28.2022> (9) 김인기 목사 2022.01.28 645
394 "목회를 하면서 사람들을 돕고 있는 세 영역"<1.21.2022> (12) 이경준 목사 2022.01.21 785
393 "목장에서 음식을 잘 차릴 필요는 없다구요?" <1. 14. 2022> (8) 이수관목사 2022.01.17 835
392 "디딤돌인가? 걸림돌인가?" <1.7 2022> (11) 강승찬 목사 2022.01.08 701
391 "다음 세대를 준비하는 마음" <12.31.2021> (5) 김인기 목사 2022.01.01 640
390 "유동성, 신축성, 다양성을 살리려면"<12.24.2021> (8) 이경준 목사 2021.12.24 618
389 "한 목사님과 나눈 대화"<11.17.2021> (13) 이수관목사 2021.12.20 900
388 "우아하고 세련되게 화내는 법을 아십니까?" <12.10.2021> (20) 강승찬 목사 2021.12.12 817
387 "교회 재정"(2) <12.3.2021> (9) 김인기 목사 2021.12.07 777
386 "가정교회를 잘 하시는 목회자들의 공통점"<11.26.2021> (15) 이경준 목사 2021.11.26 1061
385 "아름답고 평화스러운 당회를 만들려면" <11.19.2021>  (9) 이수관목사 2021.11.22 872
384 "자카란다 꽃이 피었습니다!" <11.12.2021>  (17) 강승찬 목사 2021.11.12 640
383 "교회 재정 (1)"<11.5.2021>  (12) 김인기 목사 2021.11.05 1049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