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봄은 오는가? (충주충현지역)
임순창 2024-02-07 00:11:08 80 2

지난 1월 모임 후 3주 만에 반가운 얼굴들을 증평에서 다시 만났습니다. 





증평침례교회 조항수목사님 정미화사모님

 지난 달 기도한 대로 처남이 건강이 호전되어 일반 병실로 간 것이 감사합니다. 오늘(5,) 아내가 처남을 간호하며 이야기하여 전도하기 위해 서울에 가는 바람에 아내는 지역모임에 참여하지 못했습니다. (조항수목사님의) 매형 한 분과 아내 쪽 원가족 중 두 명만이 예수님을 안 믿는데 가족 구원을 위해 기도하며 애쓰고 있습니다. 작년에 치매 앓으시는 장모님을 집에 모셔와서 섬겼습니다. 안 믿는 가족들에게 본을 보이기 위해서 였습니다.

 지난주 VIP 한 명이 예수님을 영접한 것이 감사하고, 주일 예배만 나오던 청년이 차량 봉사에 헌신해서 감사합니다.

처남(이름:정종하)의 퇴원과 퇴원 이후 알콜 치료 병원에 입원하여 치료가 지속되길 기도합니다. 다음 달에 1명 더 예수님 영접하길 기도합니다.

 

: 두 분의 섬김을 통해 안 믿던 가정의 질서가 세워지고, 영적인 권위가 세워지는 것을 들으며 좋은 배움이 되었습니다. 가족 영혼 구원을 위해 삶으로 몸으로 섬기시는 모습이 귀감이 되었습니다.

 

 

음성, 주음성교회 김주진목사님 박수정사모님

 












김주진 목사님

 고향집을 잘 처분하여 감사하고, 관계의 회복을 위해 기도 중인데, 이번 설 명절 때 바로 위의 형님과 관계가 회복되길 바랍니다. 그래서 형님의 사과나 감사의 말을 듣길 기대합니다.

 

박수정 사모님

 작년에 스트레스가 많아 약을 먹게 되었는데, 요즘 말씀읽기와 말씀암송 등으로 영적으로 힘있게 서고 있는 것 같습니다. 운영중인 피아노학원에 학생들이 입소문을 듣고 들어와서 감사합니다. 기도하며 여전도회 모임을 화요일 10시로 확정하게 되어 감사합니다.

남편이 원가족들에게 섬기는 마음이 되길 기도합니다.

 

: 하나님께서 김주진 목사님의 형님과의 회복을 어떻게 이루실지 기대가 되었고 박수정사모님의 여전도회 모임이 목장으로 성장하면 좋겠다는 기대를 가져봅니다.

 

 

충주, 열리는교회 최홍연사모님 김찬양사모님

 


최홍연목사님

 둘째 딸의 상견례를 잘 마쳐서 감사합니다. 행복한 삶 공부를 삶에 적용할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구혜란사모님께서 강의에서 남편과 20초 포옹한다고 하셔서, 전부터 해오던 아침저녁 뽀뽀와 함께 20초 포옹을 하고 있어서 행복감을 느낍니다. 딸의 217일 피로연과 32일 결혼식이 은혜롭게 진행되길 기도합니다.

 

김찬양사모님

VIP1명 왔고, 한 분 더 오시도록 꾸준히 섬기고 있습니다. 매주 화요일에 성도들을 양육할 예정입니다. 새벽예배에는 전도사님과 함께 4명이서 2시간 정도 기도하는데 특별기도회처럼 은혜가 충만합니다. 40일간 기도하는데 잘 마치길 기대합니다.

큰 딸도 동생의 결혼 준비를 보며 결혼에 대한 마음이 생기는 것 같은데 믿음안에서 배우자 만나길 기도합니다.

 

: 따님 결혼 준비로 바쁘실텐데도 꾸준히 영혼구원과 제자양육을 위해 힘쓰시는 두 분의 수고에 하나님께서 복 주실 것이 기대됩니다.

 

 

충주충현교회 임순창목사님 김인복사모님

 


임순창목사님

 예수영접모임에 시아버지와 며느리가 동시에 참석해서 감사했고 1월에 3명 영접하여 2명 학습식을 할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218일 목자수련회 은혜롭게 진행되기와 올해 모든 목장에서 1명 이상의 예수영접모임 참석자가 생기길 기도합니다.

 

김인복사모(싱글목장의 목자)

 작년에 수술 이후에 몸이 안 좋아서 식사로 섬기지 못해서 주일에만 모이던 청년(싱글)목장이 금요일 저녁에 다시 식사를 하는 모임으로 정착되어 감사합니다. 1회는 청년들이 식사를 돌아가며 섬기도록 부탁하니 흔쾌히 수락하여 그렇게 하고 있습니다.

 2월말에 일본 코시가야에 단기선교를 가는데 노방전도 담당인데 일본어를 몰라 걱정이지만 잘 감당하길 기도합니다.

 

: 분위기 좋은 식당 겸 카페(다시 그리고 봄)에서 맛있는 음식과 환대와 나눔으로 또 한 달을 살아갈 힘을 얻었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모든 관계가 다시 회복되길 기대합니다. 그리고 회복되어 가는 우리를 통해 가정과 교회에도 봄이 오길 기다립니다.




 








임시리포터 임순창목사

김진충 : 반가운 얼굴들이 많이 보이네요~
멋진 임순창 목사님이 이끄시는 목장 많이 기대가 됩니다~~ ^^* (02.07 00:44)
송희진 : 부부 완성체로 모여서 너무 보기 좋습니다. 모두 평안하시지요. 좋은 소식 기대합니다. 임순창목자님 수고 많으십니다. (02.07 01:06)
심영춘 : 충주충현지역 2월 모임 가운데 감사가 넘치네요. 지역에 속한 모든 교회들마다 영혼구원과 제자만드는 일들로 가득하기를 바랍니다. 임순창목사님과 함께하는 충주충현지역을 축복합니다^^; (02.08 18:08)
안국철 : 조항수 목사님이 계셔서 지역모임에 큰 힘이 될것 같습니다.
임순창 목사님....시아버지와 며느리가 함께 예수영접모임에 참석한것
완전 감동입니다. 행복하시겠습니다. (02.09 00:25)
허민 : 와오~ 임 목사님 반갑습니다. 너무 멋지세요~ 할렐루야 (02.18 22:06)
양진옹 : 충북지역 목사님 사모님 화이링~ (03.22 00:58)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3656 수원 등불지역 3월 지역모임 후기 (8)   한승우 2024.03.28 71 1
3655 영혼을 붙든 씨름의 현장 (세종 큰나무 지역모임 보고서) (6)   김태욱 2024.03.27 79 2
3654 예수님이 영웅이다(최영기목사님) (4)   임관택 2024.03.27 229 8
3653 봄비속에 피어난 사랑의 모임(부산동지역) (8)   최석찬 2024.03.27 86 4
3652 웃음이 넘치는 전북동지역모임 (2)   신명희 2024.03.27 53 0
3651 첫경험의 설레임(세종충북초원 모임) (7)   정철용 2024.03.27 97 1
3650 2024년3월26일 화 퍼스지역모임(브리스번 초원지기 서상기/박영숙 목... (4)   전우진 2024.03.27 61 0
3649 아낌없이 주는 나무와 같이 (3월 인천등대지역모임) (9)   이관우 2024.03.26 90 0
3648 VIP섬김과 전도의 은혜가 있는 (수원혜성지역) (2)   김신애 2024.03.26 65 0
3647 기도제목보다 감사제목이 많아서 감사합니다!(수도권남부초원) (4)   김병태 2024.03.26 92 0
3646 목회자 자신을 돌아 보고 점검 할 때 (K작스탄 K 즐오르다 지역) (5)   장외숙 2024.03.26 41 0
3645 찐~ 맛집에서 (용인성심목장)  (4)   이태진 2024.03.26 97 1
3644 30년을 한결같은 마음으로(천안구성지역) (5)   서성용 2024.03.26 67 1
3643 약함이 무기입니다(성은지역) (3)   이요한 2024.03.25 82 1
3642 격려하고 도전받는 시간 [3월 경기북부 어린이 사역자모임] (5) 손현종 2024.03.25 79 1
3641 가정교회의 비전을 이루어가는 교회들(대구경북남부지역) (5)   박창열 2024.03.25 94 2
3640 기도의 몸부림으로! 주님의 보조자로! (인천주안지역 코칭모임) (7)   김미현 2024.03.25 62 1
3639 고난주간에 피자는 무슨 (밴쿠버 사랑의 지역) (5)   이영락 2024.03.25 80 3
3638 영성책방(215) 마이클 리브스의 "꺼지지 않는 불길 (2)"가 ... 명성훈 (BCGI) 2024.03.25 22 0
3637 제298 목회자 가정교회 세미나 박청민 2024.03.25 98 0
3636 감동, 감동의 가정교회 목회자 세미나 유병곤 2024.03.25 68 0
3635 기념비적인 지역모임 (시드니 성서침례 지역) (5)   민이삭 2024.03.25 98 2
3634 "기적의 신을 신고 하루하루를 감사함으로~" (수지예일지역) (4)   이혜영 2024.03.25 81 2
3633 청년이 살아야 교회가 산다 (대구경북 구미남 목장) (1)   하상복 2024.03.25 94 0
3632 움 돋는 냉이의 향기 처럼 (충주 충현지역) (12)   임순창 2024.03.25 72 3
3631 '울산'은 가정교회의 성지인가?! 신현섭 2024.03.24 122 1
3630 봄이 오는 소리와 함께 (평택 평안한 지역) (9)   최범식 2024.03.24 84 1
3629 VIP도 인정하는 즐거움 가득한 목장 (부산 북지역) (11)   박상조 2024.03.24 116 5
3628 오늘도 우리는 만나서 무슨 이야기를 할까요? (텍사스 북부 지역) (5)   원진숙 2024.03.23 126 4
3627 " Not ability but availability " ( 시드니 새장지역) (8)   정희주 2024.03.23 115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