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8) 휴스턴 서울교회 유윤철, 유양숙 목자 부부의 “미국인을 목자로 세우는 가정교회”가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19-12-02 15:12:22 132 2


건교리 (148) 휴스턴 서울교회 유윤철, 유양숙 목자 부부



미국인을 목자로 세우는 가정교회


유윤철, 유양숙 목자 부부는 서울교회 17년째 출석하고, 15년째 목자로 섬기고 있다. 17년 전 미국으로 이민오기 전 교회를 잠깐 다녔으나 제대로 예수님을 영접하고 신앙생활을 한 것은 서울교회에서부터이다. 한국에 있을 때는 세상적으로만 살면서 반기독교적인 가치관을 가졌으나 예수를 믿으면서 세계관이 달라졌다. 한국에서 1년간 가정교회 맛을 보았기 때문에 서울교회 새가족 환영회에서 목자가 되고 싶다고 고백을 할 수 있었고, 그러기에 목자로 헌신하는 것을 당연하게 여겼다.

 

이들 부부에게는 둘째 아들이 심한 자폐증을 가지고 있어서 목장을 섬기는데 처음에는 주저하기도 했다. 그러나 오히려 그 아들을 통해 부부가 치유받고, 아이도 사랑받고, 목장에도 활력이 되는 은혜가 풍성했다. 장애 아들 때문에 기도제목이 절실했고, 목원들에게도 격려가 되었다. 자녀들이 문제가 있어도 목자의 아들을 보면서 오히려 감사할 수 있었다. 유목자 부부가 섬기는 목장은 국제 결혼한 가정들로 이루어진 이중문화 목장이다. 목장 초기에 목녀가 볼 때 목자가 서약대로 하지 않는 것 같아서 판단하고 갈등할 때 너나 잘 하거라는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내려놓자 오히려 목자가 변화되어 더 성숙해지는 감동적인 체험이 있었다.

 

목장을 시작한지 1년이 지나도록 영혼구원이 일어나지 않고 오히려 목원들끼리 싸움이 일어나기도 했으나 그런 과정을 거친 후 서로 이해하고 사랑하게 되었고, 그 결과 VIP들이 몰려오고 분가를 할 수 있었다. 목장에서 영적으로 하나 되기까지는 싸우고 갈등하는 단계가 필요한 것 같았다. 2년 후에 한 번, 8년 후에 또 한 번 분가의 축복을 받았다. 두 번째 분가가 이중문화 분가의 시작이 되었다. 미국인 남편이 처음에는 적응이 어려웠지만, 목자 부부와 목원들이 합심하여 영어로 나눔을 시작한 후 미국인 가정이 전도되기 시작했고, 그 미국인 형제가 목자가 되어 이중문화 목장으로 출발하게 된 것이다.

 

그 이후 유목자 부부는 현재 4가정의 이중문화 목원들을 섬기고 있다. 처음에는 어려웠지만 지금은 모든 순서를 영어로 진행하고 있다. 현재 서울교회에는 이같이 영어로 목양하는 이중문화 목장이 네 개가 있어 초원을 구성하고 있다. 네 개의 이중문화 목장 중 유목자 부부가 유일하게 한국인 부부이고 나머지는 목자가 미국인이다. 영어로 나누다 보니 미국인 남편은 좋지만, 한국인 아내가 답답해 하게 되어 목녀가 따로 자매들만 모아서 들어주고 케어하는 또 하나의 목장을 섬기고 있는 실정이다.

 

목장을 섬기면서 받은 가장 큰 복은 자폐증이 있는 아들 종현이가 받은 복이다. 특별한 사랑과 많은 관심을 받으면서 잘 성장할 수 있었다. 그 아들 때문에 미국 이민을 왔는데 목장이 아니었다면 지금처럼 잘 양육될 수 없었을 것이다. 한국에 있었다면 혹은 가정교회가 아니라면 엄마와 아들만 외롭게 지냈을텐데, 목장으로 인해 하나님과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성을 가지게 되었고, 부부도 서로 더욱 하나 되고 사랑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유목자는 목장을 통해 진정으로 남을 사랑하는 법을 배울 수 있었다. 머리로는 이해를 하고 있었지만 실제로 가족이 아닌 타인을 사랑한다는 것을 제대로 실천할 수 없었다. 진정한 제자양육이 불가능해 보였다. 그런데 말이 잘 통하지 않는 형제를 위해 기도할 때 기도가 안 나오고 눈물만 쏟아지는 체험을 하게 되었다. 그러면서 그들의 아픔이 자신의 아픔으로 전달되었다. 그러자 그 미국인 형제들이 목자의 사랑을 받아들이게 되었고, 제자로 양육이 되어 목자까지 헌신하는 놀라운 일이 일어나게 된 것이다. 가정교회 목장은 인종과 언어와 문화를 초월하여 영혼이 구원되고 제자가 세워지는 진정한 교회 공동체를 보여준다. 목장은 바로 하나님의 사랑이리라.



구정오 : ♡유윤철 유양숙 목자님
이중 문화목장을 통해 우리의 문화권으로 성육신 에수님! 하나님은 사랑이심을 실체로 보여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2.03 03:45)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제18차 목자 연합수련회 등록이 시작 되었습니다. (3) 평신도사역팀 2020.01.19 238 0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3) 국제 가사원 2017.01.14 10748 14
2864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69) 최영기 목사와 함께하는 가정교회 토크...  명성훈 (BCGI) 2020.01.27 26 0
2863 새해도 하나님과 동행하며(전북익산지역)   우미현 2020.01.27 31 0
2862 비밀 모임 암호 익수스!! (서울중부 우리소망 지역) (2)   이진행 2020.01.27 48 0
2861 열매 맺은 이야기로 풍성한 지역모임 (인천 주안지역) (4)   김지철 2020.01.27 51 0
2860 VIP가 답이다~ (대전서지역) (1)   백운현(지역목자) 2020.01.26 53 0
2859 가정교회가 답이고 소망입니다.(경기남부지역) (3)   정경하 2020.01.26 64 0
2858 분위기도 UP, 나눔도 기쁨도 두 배(화성·오산지역) (2)   박현철 2020.01.26 58 1
2857 지역모임으로 늘 힘을 얻습니다. (서울동북지역) (5)   유현미 2020.01.25 80 1
2856 교회 소개 부탁 (부산 명지 국제 신도시) (3) 최병희 2020.01.25 66 0
2855 "목사님 우리도 목장 해요" (수지예일지역) (3)   이혜영 2020.01.25 129 1
2854 "너무 준비 없이 개척을 했구나!"(성남글로벌지역) (3)   김남희 2020.01.25 125 0
2853 2020년 "가정교회"라는 분명한 방향으로 전진! (뉴욕평강지역) (7) 양 원 2020.01.24 144 2
2852 이밤의 끝을 잡고(경주포항지역) (5)   박진상 2020.01.23 83 1
2851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68) 최영기 목사와 함께하는 가정교회 토크... 명성훈 (BCGI) 2020.01.23 65 1
2850 목사는 무엇으로 사는가 (서울중부 옥수지역) (7)   김은실 2020.01.23 104 4
2849 8차 청소년목자컨퍼런스 후기입니다(가정교회청소년사역팀) (12)   서민후 2020.01.23 177 2
2848 4년의 섬김(용인 하늘문지역) (12)   정주화 2020.01.22 130 1
2847 영혼구원이 잘 일어나고, 행복한 목회가 되는 가정교회 (성북삼선지역... (3)   이남용 2020.01.22 93 0
2846 헤어짐의 시간이 아쉬운(엘에이 K-TOWN지역) (9)   박지상 2020.01.22 97 0
2845 House Church Youth Winter Camp 시즌2 (51)   이우규 2020.01.21 288 9
2844 가성비(?) 만점의 미니연수(열린문교회 미니연수보고) (7)   계강현 2020.01.21 127 1
2843 아름다운 모임이 있는 저녁입니다. (인천 강화 지역) (4)   강형석 2020.01.21 77 3
2842 다음세대 어린이사역자들 경주에 집합!(전국어린이사역자워크샵) (16)   김원도어린이간사 2020.01.21 208 5
2841 어린이 목자들이 쑥쑥 자라갑니다!(남부지역 어린이목자 연합수련회 ... (17)   김하영 2020.01.20 219 4
2840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67) 최영기 목사와 함께하는 가정교회 토크... 명성훈 (BCGI) 2020.01.20 84 0
2839 가려운 데를 긁어 주는 목회 (서울마곡지역) (2)   김창영 2020.01.19 80 2
2838 2019년 울산북구지역 마지막 모임(늦은 올림 죄송합니다) (3)   김동현 2020.01.19 98 1
2837 사모님이 힘을 얻어야 목회가 잘 된다!(용인시냇가지역) (8)   남기홍 2020.01.18 205 4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