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37) 포도원교회 정영민 목사의 “가정교회는 강소형 교회”가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19-11-06 15:23:54 176 5


건교리 (137) 포도원교회 정영민 목사 (2)



가정교회는 강소형 교회


포도원교회가 가정교회의 모델교회로서 성장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 정목사는 겸손하게 좋은 성도들을 만났기 때문이라고 한다. 성도들의 마음 밭이 좋아서 순종과 협력으로 목사를 도운 것은 하나님의 특별은혜이다. 성도들로부터 신뢰를 받은 이유는 정목사의 목회가 상식적이고 합리적이기 때문이다. 자신의 경험을 통해 평신도로서 직장생활이 얼마나 어려운 것인가를 아는 정목사는 가급적 성도들을 이해하고 합리적으로 대하려고 노력했다. 그러나 그는 가정교회의 핵심가치를 양보하지 않았다. 영혼구원하여 제자를 세우는 것이 교회의 최종 제품이라고 믿었다. 재생산하고 영향력있는 사람낚는 어부를 세우는 것이 목회의 제 1순위이다.

 

가정교회는 애프터 서비스가 좋은 목회이다. 목회자를 돕는 지역모임, 컨퍼런스, 연수 등이 있기 때문이다. LA 지역도 처음에 하나였지만 지금은 4개로 분가되었다. 미주에 있는 가정교회 목회자들은 특히 더 가족과 같다. 교단이 다른 목회자들이 한 가족이 되어 같은 목적을 가진 목회를 함께 하고 있다는 것이 가정교회의 가장 큰 가치의 하나이다. 또한 정목사는 선교사로의 헌신 약속을 한바 있어 선교하는 가정교회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현재 전체 예산의 25프로가 선교비로 지출되고 있다. 5명의 전임선교사 가정을 파송했고, 25명의 선교사를 후원하고 있다. 자신이 선교사로 나가는 것보다 몇 배 더 선교할 수 있게 되어 행복하다.

 

가정교회로 힘든 일은 그렇게 많지 않다. 만남의 복을 받았기 때문이다. 가장 큰 축복은 가족 모두 영혼구원에 힘쓰는 가정이 된 것이다. 정목사의 자녀 중 아들은 미국교회를 개척했고, 딸은 헝가리에 선교사로 나가 있다. 가정교회 목회는 행복하다. 무엇보다 비교의식에서 자유하다. 가정교회는 강소형 교회가 대세다. 대형교회도 하나님이 쓰시지만, 건강하고 성경적인 그러면서도 지역적으로 영향력이 있는 강소형교회가 많아야 하나님의 나라가 희망이 있다. 그러한 가정교회가 잘 되기 위해서는 첫째 소명의식이 투철해야 한다. 하나님의 부르심에 좌고우면하지 말아야한다. 평신도가 세례를 받을 때 죽기까지 주님을 따라갈 것인가?”아멘하는데 하물며 목회자는 더 그래야 하지 않겠는가!

 

사이즈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본질을 붙잡는 것이 최고의 가치이다. 둘째로 자기 분수를 알아야 한다. 많은 것을 다 하려고 하지 말고 자기가 할 일을 잘 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나라>라는 책을 자기가 혼자 다 쓰려고 하지 말고, 한 장 정도를 잘 쓰는 것이 목회이다. 하나님의 운명이 무엇인가를 알고 그 뜻대로 살아야 하는 것이다. 그런 것을 한 마디로 말하면 신실성’ (integrity) 이다. 이 모든 것에 좋은 사람을 만나야 한다. 정목사는 제자훈련 교회에서 10, 가정교회에서 20년을 살면서 좋은 만남을 가진 것에 감사해 한다. 그 중에서도 최영기 목사를 멘토로 만난 것이 정말 감사한 일이다. 물론 좋은 아내를 만난 것도 복중의 복이다. 가정교회는 강소형 교회다!



조근호 : 정 목사님 ^^ 나눔이 감동입니다. 좋은 만남부터 그들을 이해해주고, 성공시켜주려고 노력했던 삶, 그러나 가정교회 핵심가치만큼은 타협하지 않는 단호함이 오늘의 포도원 교회를 만들어냈고, 선한 영향력을 키치는 것이 확실합니다. ^^ 늘 강건하세요!!! (11.06 16:59)
양수지 : 우직하고 겸손하신 목사님, 부드럽고 따뜻하신 사모님~ 좋은 본이 되어 주심에 감사합니다.
가정교회는 애프터 서비스도 좋지만, 보고 배울 선배님들이 많은 것도 복중에 복입니다~~ 함께해서 행복합니다~~~ (11.07 12:15)
남기환 : 늘 본받고 싶은 존경하는 정영민 목사님! 이번 컨퍼런스 때 뵙고 정말 반가웠습니다. 긴 시간 교제하지 못해 아쉬웠는데, 다음에 만나뵐 기회가 있기를 바랍니다. 인터뷰 영상을 통해서도 다시 배울 수 있어 감사합니다~^^ (11.07 17:04)
정영민 : 격려해주신 두 분 목사님과 양사모님께 감사드립니다.. 또한 지난 가정교회 사역을 돌아볼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BCGI 명성훈 목사님께도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11.07 18:12)
구정오 : 정영민 목사님
인터뷰 영상 감사드리고 많이 배웁니다^^미국에서도 친절하게 대해주시고, 이번 컨퍼런스에서도 허깅하면서 너무 기뻤습니다~ (11.08 00:16)
전영욱 : 정영민 목사님의 인터뷰가 제게는 인상적이었습니다. 목사님께서 말씀하시던 만남의 축복, 가정교회의 축복이 계속 이어가길 기도합니다~ (11.08 08:07)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3) 국제 가사원 2017.01.14 11085 14
2761 제 31차 관계전도자 & 행복의 길 세미나를 다녀와서 (4)    유영업 2020.06.01 93 2
2760 지역모임에 자부심이 있습니까?(남인천지역) (5)   신광섭 2020.06.01 55 2
2759 우.쭈.쭈.(부산강서지역) (5)   조경철 2020.06.01 64 1
2758 새로운 마음으로 (서울서북아름다운지역) (2)   박준영 2020.06.01 43 1
2757 "VIP 초대와 목장의 섬김" 수원 한길 지역 모임 (2)   송철용 2020.06.01 67 1
2756 혹독한 섭리속에서도 승리하는 교회(서울 동북열린문 목장) (4)   전진태 2020.05.31 81 2
2755 “코로나 시대에, 가정교회가 답일까?” (서울 제자삼는 지역 5월 지... (3)   어수미 2020.05.31 155 5
2754 아산제자교회 연수 후기(고아중앙교회 주의재) (2) 주의재 2020.05.30 79 1
2753 때를 얻든지 못얻든지 땅을 사라(강남예원지역) (3)   양권순 2020.05.30 72 1
2752 지역모임의 함께 함이 감사입니다. (인천 주안지역) (4)   김지철 2020.05.30 88 1
2751 5월 부천지역정기모임 (4)   소준성 2020.05.29 77 1
2750 코로나로 인해 VIP 도움이 절실하다 (전라청소년사역자지역) (2)   이철민 2020.05.29 77 1
2749 극복 아닌 승리로 (오클라호마 지역) (6)   홍정희 2020.05.29 61 1
2748 회복하심을 바라보며(어린이 경기남부지역) (7)   배원아 2020.05.29 78 1
2747 위기가 기회가 되다!(경기남부초원) (6)   서성용 2020.05.29 92 1
2746 한 분, 한 분이 너무 귀해요, 우리 부산남지역!!(부산남지역) (2)   이대원 2020.05.28 67 2
2745 잔소리는 결혼의 무덤이다(판교&신분당 지역모임) (11)   이정숙 2020.05.28 113 5
2744 아산제자교회 연수후기(고아중앙교회 최인호) (2) 최인호 2020.05.28 58 0
2743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89) 김순성 교수의 "가정교회의 신학... 명성훈 (BCGI) 2020.05.28 45 0
2742 주님, 예배 기피증을 타파하여 주옵소서! (어린이 중부지역) (8)   이정렬 2020.05.28 109 1
2741 “코로나19가 기회를 만들어 주고 있어요” (성북삼선지역, 20년5월28일) (3) 이남용 2020.05.28 56 2
2740 진해 북부교회에서(경남지역) (1)   김용찬 2020.05.28 51 1
2739 오랜만에 보는 얼굴들(남부지역 어린이사역자 모임) (4)   김하영 2020.05.27 96 0
2738 교회가 들어오더니 동네가 밝아졌어요!!(서울북부초원) (4)   석정일 2020.05.27 97 1
2737 고아중앙교회 김예찬 아산제자교회 연수후기 김예찬 2020.05.27 71 0
2736 그 어떤 경우에도 적응할 수 있는 비결 습득중(시드니성서침례지역) (4)   김진수 2020.05.27 73 0
2735 그래도 감사합니다~! (5월 북부지역어린이사역자 모임) (6)   온경수 2020.05.26 100 2
2734 진실로,진실로... 부부의 세계?!...(화성·오산지역) (10)   박현철 2020.05.26 155 1
2733 3개월 침묵을 깨고(경기성남) (3)   정상일 2020.05.25 93 1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