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23) 주원교회 임군학 목사의 “오순절 플러스 가정교회 (2)”가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19-10-04 16:18:11 166 1


건교리 (123) 주원교회 임군학 목사 (2) 


오순절 플러스 가정교회



순복음교회로서 가정교회가 되는 과정이 흥미롭다. 가장 중요한 것은 담임목사의 변화이다. 목사의 주도권이 강한 순복음교회 목회 스타일이 평신도로의 위임과 동역이라는 근본적인 변화가 요구되었다. 머리로는 이해가 되었지만 가슴과 실행에는 어려움이 따랐다. 특히 가정교회로 전환되면서 순복음의 영성인 금요철야 기도회를 포기하는 고통이 있었다. 그래서 교회가 약해지지 않도록 새벽기도를 강화했고, 거의 매년 특별새벽기도를 인도하면서 임목사의 별명이 특새가 되었다.

 

수요예배도 철야기도회 형식으로 부흥과 찬양과 기도중심으로 적용했다. 가정교회를 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점은 목자 목녀의 탈진을 해결하는 것이었다. 목회의 가치와 감동 그리고 행복을 누리도록 해야 하는데 지친 평신도 사역자들을 제대로 도와주지 못하는 것이 가슴 아팠다. 지칠 때 극복하는 길은 달리 없었다. 영적 체험을 확실하게 하고 열매를 통해 새 힘을 공급받게 하는 것 외에는 뾰족한 수가 없다. 다행히 오순절 영성이 받쳐주어 목장에서 신유가 일어나고 은사가 활용되었다.

 

오순절 영성과 가정교회를 조화하는 것은 신약교회가 되는 중요한 전략이다. 가정교회에서 성령의 역사가 동시에 나타나는 것은 바람직하다. 오순절의 성령체험이 외적 역사라면 가정교회는 내적 역사라고 할 수 있다. 집회와 함께 개인 기도를 동시에 강조할 필요가 있다. 영혼구원과 함께 기도가 뒷받침되어야 한다. 성전기도, 공동체 기도, 다락방 기도 같은 합심기도는 대표적인 오순절 영성이다. 자연적 섬김과 초자연적 임재가 함께 나타나는 것이 신약교회적 가정교회이다.

 

주원교회는 가사원의 인정을 받아 작년부터 평신도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평신도 세미나로 인한 유익은 기대 이상이다. 평세를 섬긴 1년 동안 교회가 많이 달라지고 있다. 성경적 교회가 되어 다른 교회를 돕는 교회가 된다는 자부심이 성도들에게 넘쳐나고 있다. 섬김을 통해 같이 성장한다는 꿈을 꾸게 되었다. 리더와 일군의 발굴도 또 다른 수확이다. 평신도 세미나 때문에 그동안 숨겨졌던 일군들이 드러났다. 그런 점에서 임목사는 평세가 가정교회 부흥의 보증수표라고 할 정도이다.

 

앞으로 계속 건강한 가정교회를 꿈꾸고 있다. 그러기 위해서는 영혼구원이 지속적으로 일어나야 하고 목장이 행복해야 한다. 행복하지 않고서는 세미나를 섬길 수 없다. 앞으로 주원교회는 개척교회의 모델이 되고 싶어 한다.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가정교회가 되고 싶어 한다. 그래서 다른 개척교회나 작은 교회를 섬기고 코칭하고 미니연수 등을 통해 실제적인 도움을 주고자 한다. 10년을 하루같이 성실하게 하면 다 성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주는 교회의 모습이리라.



이재철 : 맞습니다. 임목사님과 주원교회, '오순절 플러스 가정교회'입니다.~~
동영상 감동입니다.
명목사님, 가정교회 전파위한 귀한 섬김 감사합니다. (10.04 18:32)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최영기 목사님의 아내되시는 최혜순 사모님이 소천하셨습니다.  (88) 이수관목사 2020.06.29 1280 5
     최영기 목사님의 아내되시는 최혜순 사모님이 소천하셨습니다.   장병용 2020.07.02 12 0
2832 코로나 때문에 가진 첫번째 모임 (자카 + 자바르 지역)  (1)    하영광 2020.07.02 6 0
2831 잃은 것보다 얻는 게 많게 하소서(울산동구 큰빛지역 모임)    백문흠 2020.07.02 22 0
2830 아내님 한국에서 다 보고 있지요? (밴쿠버 사랑의 지역)    오은석 2020.07.02 32 0
2829 최혜순 사모님을 떠나보내 드리며,  신현귀 2020.07.02 55 0
2828 그냥 그렇게(천안아산제자지역) (6)    박태신 2020.07.02 40 0
2827 최혜순사모님의 천국환송예배  (3)    임관택 2020.07.01 154 2
2826 최 사모님의 천국 환송예배를 감사 드립니다.  (2)  염인철 2020.07.01 154 1
2825 자연스럽게 회복의 은혜를 누립니다!(남부지역 어린이 사역자모임)  김하영 2020.07.01 37 0
2824 코로나19 이후 첫 모임을 가졌습니다^^ (광주서지역) (1)   이창훈 2020.07.01 70 0
2823 코로나도 막을 수 없는 열정 (서울경기 남지역 청소년 사역자 모임) (9)   강치국 2020.07.01 82 0
2822 코로나세상에서 어떻게 (알마티 동부) 2020년 6월 25일 모임   백남길 2020.06.30 65 0
2821 몸도 마음도 시원한 비오는날의 지역모임(수원혜성지역) (1)   김신애 2020.06.30 99 3
2820 영성책방(20) 팀 켈러의 "당신을 위한 사사기 (2)"가 업로... 명성훈 (BCGI) 2020.06.29 60 0
2819 우리의 속도와 다른 하나님의 사랑(서울동북열린문지역) (2)   전진태 2020.06.29 103 1
2818 안고 갑시다! (서울중부 옥수지역) (7)   김은실 2020.06.26 204 5
2817 뜨거운 여름날 감자밭에서(경남지역) (4)   김용찬 2020.06.26 103 2
2816 코로나 속에서도 하나님의 역사는 현재진행형입니다!(어린이중부지역) (6)   이정렬 2020.06.25 139 2
2815 암을 낭비하지 마세요. (3) 이종수 2020.06.25 303 4
2814 그래서 가정교회만이 살 길이다!!! (서북다운지역) (4)   김은택 2020.06.25 121 3
2813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93) 이정원 목녀의 "남편을 세우는 가... (3) 명성훈 (BCGI) 2020.06.25 144 4
2812 비비큐는 행복입니당~~ (토론토 목민지역) (12)   윤상철 2020.06.25 135 4
2811 코로나가 우릴 막지 못하네요 (서울중부 우리소망 지역) (7)   이진행 2020.06.25 86 3
2810 그래도 즐거운 만남..! (중부자바 지역) (2)   하영광 2020.06.25 38 1
2809 “이럴 때 일수록, 영혼구원에 더 열심을!” (성북삼선지역) (2) 이남용 2020.06.25 76 1
2808 브레이크 없는 전도스토리 (하남 5형제 이야기) (8)   변재훈 2020.06.25 114 2
2807 흐르는 강물처럼(신림지역)  (2)   이정률 2020.06.24 82 2
2806 울산따로국밥 vs 국밥(울산중구 다운공동체지역) (3)   강재영 2020.06.23 190 1
2805 천안아산제자교회연수오실수있습니다.  (5) 심영춘 2020.06.23 293 3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