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최영기목사 2017-01-14 07:48:47 4163 3


지역 모임 보고서를 올려주시는 각 지역 리포터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여러분들 덕분에 곳곳에서 가정교회가 어떻게 뿌리를 내리고 있는지를 알게 되었고사진과 나눔 내용을 통하여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친구처럼 알게 되었습니다감사합니다.

 

지역 보고서를 올리는 목적은, 인터넷 공간을 통하여 세계 곳곳에 있는 가정교회 목회자와 성도들 간에 공동체를 형성하자는 것입니다. 이 목적이 잘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지난 번 북미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에 한국에서 목회하시는 분이 참석했는데, 처음 만나는 목회자들과 악수하면서 인터넷으로 이름만 읽다가 개인적으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인사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 


제가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개인적으로 만난 적이 없어도, 가깝게 느껴지는 것은 지역 모임 보고서를 통해 얼굴이름근황을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보고서를 회의록처럼 작성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면 나눔 내용에 번호를 붙이는데 너무 '보고서' 냄새가 납니다. ^^;) 근황을 적지 않고 지역 식구들의 기도 제목만 올리는 것도 합당치가 않습니다. (사실 지역 기도 제목은 지역 식구 외에는 큰 관심이 없습니다. ^^;)

 

리포터들은 보고서의 목표를 '타지역 식구들에게 자신의 지역 식구들을 소개하고자랑하는 것'에 두시기 바랍니다. 


이런 목표를 효과적으로 이루기 위해서는 보고서를 올릴 때에 


1. '보고서'라기보다 '참관기'를 쓴다는 마음으로 보고서를 작성하십시오. 

 

2. 흥미 있는 제목을 붙이고, 뒤에 괄호하고 지역 이름을 적으시기 바랍니다. (지역 이름을 적으셔야 지역 모임을 가졌는지 안 가졌는지 가사원 행정 간사가 확인할 수 있습니다지역 이름만 쓰시고 모임’ 등 다른 글자는 넣지 말아 주시기 바랍니다.)

 

3.  지역 식구들 각 가정의 사진과 성명을 개별적으로 올리고 (참석자 전원 인증 샷이나 음식 먹는 사진은 안 올려도 됩니다.) 그 밑에 가정교회 사역과 상관된 개인이나 가정에 관한 일 1-2가정교회 사역하면서 맛보는 보람과 어려움 1-2 개를 적습니다리포터의 개인적인 소감이나 느낌을 한두 줄 보태면 보고서에 인간적인 체취가 더해질 것입니다. ^^;


지역 식구들 사진은 매번 새로운 것을 올릴 필요 없습니다. 같은 것을 사용하다가 1년에 한두 번 정도 바꾸시면, 리포터 일이 많이 덜어질 것입니다. 


    4. 각 가정의 기도 제목은 나눔의 일부로 포함시키시고, '기도 제목'이라는 항목을 따로 만들어서 올리지는 마시기 바랍니다. 

5. 

5.5. 목록이 조잡하게 보이지 않도록, 제목에는 색깔을 넣지 마시고 까만 색으로 통일해 주십시오.  


    6. 보고서 맨 아래 가운데에 리포터 개인 사진을 매 번 올려 주시고 '리포터'라고 써주시기 바랍니다. 


   


리포터 최영기 ^^;




최영기목사 : 지역 모임 나눔 내용과 보고서 내용이 바뀝니다
최영기목사 (ID:admin,IP:108.176.24.195) 2017-12-19 06:21:25

가정교회에 별 관심이 없으면서 지역 모임의 나눔이 좋아서 참석하는 분들이 늘어나다 보니까, 나눔의 내용이 가정교회와 상관 없는 곳으로 흐르는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가정교회 지역 모임의 궁극적인 목표는 가정교회 정착과 확산입니다. 가정교회가 발전하면서 지역 목자나 지역 모임도 더불어 발전할 필요가 있습니다.

최근에 지역 목자는 지역 모임 사회 보는 사람이 아니라 지역 식구를 코치하는 사람으로 재정의가 되었습니다. 가정교회 지역 모임 나눔의 내용도 발전하고 변화될 필요가 있습니다.

앞으로 지역 목자들은 나눔의 내용이 가정교회 3축- 목장 모임, 삶 공부, 연합 주일예배에 초점이 맞춰지도록 해주십시오. 가정교회 목회를 하고 있거나, 가정교회를 준비하면서 맛보는 열매, 보람, 기쁨, 어려움, 아픔 등을 나누도록 해주십시오.

그렇다고 지금까지 나누던 내용을 대폭 바꿀 필요는 없습니다. 나눔 내용을 가정교회와 관련 지어 끝을 맺으면 됩니다. ^^; 예를 들면, "이번 주일에 굉장히 아팠다.... 그래서 목자 목녀들을 돌보는 것이 소홀했다." "선교지를 방문하고 왔다... 선교지에 가정교회가 도입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아들이 수능에서 좋은 성적을 얻었다... 주님께서 원하는 교회를 회복해보려고 하니까 하나님이 복을 주신 것 같다." "몇 년 전에 알던 사람을 우연히 다시 만났다. ... 원형 목장을 시작할 때 초대하려고 한다." ^^;

지역 모임 리포터도 가정교회 목회나, 가정교회 준비와 관련된 내용들을 보고서에 담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02.17 15:35)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1) 최영기목사 2017.01.14 4163 3
2265 VIP가 함께 함으로 든든한 시작을 했습니다(퀸즈랜드 지역)    임민철 2018.02.17 25 0
2264 우리의 바람을 새 바람으로 일으킨다. (서북지역 초원모임) (4)   이경준 2018.02.16 101 1
2263 싱글사역자들 대전에 소집하다.  (4)   김원국 2018.02.15 171 1
2262 집안에 어른이 있어 감사~(서울강서제자삼는지역) (6)   이동근 2018.02.15 119 2
2261 은혜의 보따리를 열어라(서울마곡지역) (8)   김창영 2018.02.14 135 2
2260 잘 익어가다! (충북지역) (6)   김선종 2018.02.14 102 0
2259 서울둔촌동 가정교회 소개부탁드립니다.. (1) 박현교 2018.02.13 65 0
2258 새해 첫 VIP와 함께 한 아름다운 모임(사울서북아름다운지역) (4)   백종욱 2018.02.13 104 1
2257 기도응답 확인하러 왔습니다 (대전동지역) (5)   양정협 2018.02.13 87 1
2256 동역자에게 사랑과 도전을 (텍사스 남부 지역모임) (12)   조철수 2018.02.13 307 3
2255 제12차 가정교회 관계전도자 세미나 신청 안내 오명교 2018.02.13 103 2
2254 조용히 성장하고 있습니다(강화지역) (4)   민경화 2018.02.12 116 3
2253 또. 또 VIP를(익산 지역) (3)   이성철 2018.02.11 113 1
2252 청소년(중고등) 목장에 대해 부탁말씀 드립니다 (2) 최병희 2018.02.11 200 0
2251 돌파구가 필요해(k작스탄K즐오르다 지역) (3)   장외숙 2018.02.09 88 0
2250 또 하나의 열매를 바라며(서울 관악지역) (5) 이태희 2018.02.09 137 0
2249 다시 찾아온 VIP가 있어 행복합니다.(천안아산제자, 천안구성 지역) (4)   서성용 2018.02.08 202 2
2248 가정교회 전환 힘들지만 행복해요.(천안구성, 천안아산제자 지역) (4)   서성용 2018.02.08 172 1
2247 날씨가 아무리 추워도 우리 지역목자님 품은 따뜻합니다.(대구경북지역) (17) 우상구 2018.02.08 365 1
2246 을의 아픔을 함께하다(어린이사역자 경기북부지역) (8)   류대형 2018.02.08 210 0
2245 올 해에는 더 기대가 됩니다(부산서지역) (3)   황성필 2018.02.07 123 1
2244 가정교회 사역을 하다보니 수지 맞는 일이 많습니다(분당지역) (4)   김병태 2018.02.07 230 2
2243 목회의 길에서 길을 묻다(샌프란 시스코 지역) (4)   조병일 2018.02.07 171 1
2242 안산은총교회 부흥회 후기 (4) 정주벽목사 2018.02.06 192 1
2241 나눔과 코칭을 함께 하는 기회로(경기중서부지역) (5)   박일래 2018.02.06 162 1
2240 "마지막 때에 더 열심히 사랑하고 섬깁시다!" (카작 알마티... (4)   박누리 2018.02.06 179 1
2239 제 488차 평신도 세미나에서 받은 은혜를 나누고자 합니다. 박진천 2018.02.05 212 0
2238 가정교회를 찾습니다.  (1) 박종국 2018.02.05 327 0
2237 수련회의 은혜는 언제나 풍성합니다.(경기남서부모임) (5)   배명진 2018.02.05 205 1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