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최영기목사 2017-01-14 07:48:47 5055 5


지역 모임 보고서를 올려주시는 각 지역 리포터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여러분들 덕분에 곳곳에서 가정교회가 어떻게 뿌리를 내리고 있는지를 알게 되었고사진과 나눔 내용을 통하여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친구처럼 알게 되었습니다감사합니다.

 

지역 보고서를 올리는 목적은, 인터넷 공간을 통하여 세계 곳곳에 있는 가정교회 목회자와 성도들 간에 공동체를 형성하자는 것입니다. 이 목적이 잘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지난 번 북미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에 한국에서 목회하시는 분이 참석했는데, 처음 만나는 목회자들과 악수하면서 인터넷으로 이름만 읽다가 개인적으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인사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 


제가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개인적으로 만난 적이 없어도, 가깝게 느껴지는 것은 지역 모임 보고서를 통해 얼굴이름근황을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보고서를 회의록처럼 작성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면 나눔 내용에 번호를 붙이는데 너무 '보고서' 냄새가 납니다. ^^;) 근황을 적지 않고 지역 식구들의 기도 제목만 올리는 것도 합당치가 않습니다. (사실 지역 기도 제목은 지역 식구 외에는 큰 관심이 없습니다. ^^;)

 

리포터들은 보고서의 목표를 '타지역 식구들에게 자신의 지역 식구들을 소개하고자랑하는 것'에 두시기 바랍니다. 


이런 목표를 효과적으로 이루기 위해서는 보고서를 올릴 때에 


1. '보고서'라기보다 '참관기'를 쓴다는 마음으로 보고서를 작성하십시오. 

 

2. 흥미 있는 제목을 붙이고, 뒤에 괄호하고 지역 이름을 적으시기 바랍니다. (지역 이름을 적으셔야 지역 모임을 가졌는지 안 가졌는지 가사원 행정 간사가 확인할 수 있습니다지역 이름만 쓰시고 모임’ 등 다른 글자는 넣지 말아 주시기 바랍니다.)

 

3.  지역 식구들 각 가정의 사진과 성명을 개별적으로 올리고 (참석자 전원 인증 샷이나 음식 먹는 사진은 안 올려도 됩니다.) 그 밑에 가정교회 사역과 상관된 개인이나 가정에 관한 일 1-2가정교회 사역하면서 맛보는 보람과 어려움 1-2 개를 적습니다리포터의 개인적인 소감이나 느낌을 한두 줄 보태면 보고서에 인간적인 체취가 더해질 것입니다. ^^;


지역 식구들 사진은 매번 새로운 것을 올릴 필요 없습니다. 같은 것을 사용하다가 1년에 한두 번 정도 바꾸시면, 리포터 일이 많이 덜어질 것입니다. 


    4. 각 가정의 기도 제목은 나눔의 일부로 포함시키시고, '기도 제목'이라는 항목을 따로 만들어서 올리지는 마시기 바랍니다. 

5. 

5.5. 목록이 조잡하게 보이지 않도록, 제목에는 색깔을 넣지 마시고 까만 색으로 통일해 주십시오.  


    6. 보고서 맨 아래 가운데에 리포터 개인 사진을 매 번 올려 주시고 '리포터'라고 써주시기 바랍니다. 


   


리포터 최영기 ^^;




최영기목사 : 지역 모임 나눔 내용과 보고서 내용이 바뀝니다
최영기목사 (ID:admin,IP:108.176.24.195) 2017-12-19 06:21:25

가정교회에 별 관심이 없으면서 지역 모임의 나눔이 좋아서 참석하는 분들이 늘어나다 보니까, 나눔의 내용이 가정교회와 상관 없는 곳으로 흐르는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가정교회 지역 모임의 궁극적인 목표는 가정교회 정착과 확산입니다. 가정교회가 발전하면서 지역 목자나 지역 모임도 더불어 발전할 필요가 있습니다.

최근에 지역 목자는 지역 모임 사회 보는 사람이 아니라 지역 식구를 코치하는 사람으로 재정의가 되었습니다. 가정교회 지역 모임 나눔의 내용도 발전하고 변화될 필요가 있습니다.

앞으로 지역 목자들은 나눔의 내용이 가정교회 3축- 목장 모임, 삶 공부, 연합 주일예배에 초점이 맞춰지도록 해주십시오. 가정교회 목회를 하고 있거나, 가정교회를 준비하면서 맛보는 열매, 보람, 기쁨, 어려움, 아픔 등을 나누도록 해주십시오.

그렇다고 지금까지 나누던 내용을 대폭 바꿀 필요는 없습니다. 나눔 내용을 가정교회와 관련 지어 끝을 맺으면 됩니다. ^^; 예를 들면, "이번 주일에 굉장히 아팠다.... 그래서 목자 목녀들을 돌보는 것이 소홀했다." "선교지를 방문하고 왔다... 선교지에 가정교회가 도입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아들이 수능에서 좋은 성적을 얻었다... 주님께서 원하는 교회를 회복해보려고 하니까 하나님이 복을 주신 것 같다." "몇 년 전에 알던 사람을 우연히 다시 만났다. ... 원형 목장을 시작할 때 초대하려고 한다." ^^;

지역 모임 리포터도 가정교회 목회나, 가정교회 준비와 관련된 내용들을 보고서에 담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02.17 15:35)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제27차 [북미] 목자컨퍼런스 등록이 시작됩니다.   성승현 2018.03.25 531 0
>>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1) 최영기목사 2017.01.14 5055 5
2125 힘들어도 본질을 잡고 버티자구요!(강남예원지역) (4)   양권순 2018.04.21 162 1
2124 오직 은혜입니다(서울마곡지역) (3)   김창영 2018.04.20 116 0
2123 목장 실습(인천강화지역) (4)   민경화 2018.04.20 186 4
2122 재충전, 재헌신, 재결단 그리고 설레임...(경기북부지역) (7)   이희준 2018.04.20 220 4
2121 다시 일어서게 하는 섬김 (경기구하남지역) (7)   맹기원 2018.04.20 147 2
2120 화려한 4월의 어느 날(경남지역) (3)   김용찬 2018.04.19 89 1
2119 VIP를 뵈니 하나님의 얼굴을 뵌 것 같아...(뉴욕평강지역) (6)   장경혜 2018.04.19 157 1
2118 "신앙고백이 이렇게 힘들 줄은 몰랐습니다." (수지예일지역) (7)   김효래 2018.04.19 189 2
2117 만나면 언제나 좋은 한 마음 ( 서울 중북 지역) (6)   이진행 2018.04.19 113 2
2116 내일을 여는 사람들...(싱글사역자모임)  (6)   김원국 2018.04.18 290 4
2115      4월 싱글사역자모임에 대하여  (7) 박종국 2018.04.18 233 3
2114 전도하면 어디서든 열매를 주십니다 (서북다운 지역) (4)   권영전 2018.04.18 168 0
2113 친구처럼 (경기성남성안지역) (4)   정상일 2018.04.18 148 1
2112 교회의 존재 목적에 관해서(익산 지역) (6)   이성철 2018.04.17 110 1
2111 제14차 가정교회 관계전도자 세미나 신청 안내입니다 (1) 오명교 2018.04.17 145 3
2110 볼 수 없는 과녁은 맞출 수 없다(경기남서부지역) (8)   배명진 2018.04.16 219 1
2109 황태진국처럼...(대전우림 지역) (8)   이창호 2018.04.16 170 1
2108 캐나다 Brock University(온타리오주 세인트캐서린) 부근에 가정교회... (2) 이경미 2018.04.16 108 0
2107 봄 바람 타고 살랑~(서울강서제자삼는지역) (6)   이동근 2018.04.16 186 3
2106 꽃밭에서...(남포지역) (9)   황영기 2018.04.15 200 1
2105 가는 날이 장날, 설상가상(분당지역) (7)   김병태 2018.04.15 183 2
2104 행복한 목자목녀로 세워주리라(대전충북초원) (5)   장현봉 2018.04.15 151 1
2103 제 78차 목회자 컨퍼런스 (콜럼버스 한인장로교회) 를 마치고 (9) 주재윤 2018.04.14 264 0
2102 좋은 목자가 병든 목원을 살려낸다(울산 남구 울주지역) (3)   한차희 2018.04.13 243 2
2101 대형교회 숲 사이 아름다운 교회에서 (서울 동북지역모임) (10)   서승희 2018.04.13 283 3
2100 제13차 가정교회 관계전도 세미나를 마치고...  (11)   황대연 2018.04.13 539 11
2099 전도 해 주는 타 교인^^ (5) 박창환 2018.04.13 256 6
2098 봄은 점점 무르익어 가고 있습니다(수지제일지역) (6)   백인호 2018.04.13 163 1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