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
최영기목사 2017-01-14 07:48:47 2875 3


지역 모임 보고서를 올려주시는 각 지역 리포터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여러분들 덕분에 곳곳에서 가정교회가 어떻게 뿌리를 내리고 있는지를 알게 되었고사진과 나눔 내용을 통하여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친구처럼 알게 되었습니다감사합니다.

 

지역 보고서를 올리는 목적은, 인터넷 공간을 통하여 세계 곳곳에 있는 가정교회 목회자와 성도들 간에 공동체를 형성하자는 것입니다. 이 목적이 잘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지난 번 북미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에 한국에서 목회하시는 분이 참석했는데, 처음 만나는 목회자들과 악수하면서 인터넷으로 이름만 읽다가 개인적으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인사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 


제가 가정교회 목사님들을 개인적으로 만난 적이 없어도, 가깝게 느껴지는 것은 지역 모임 보고서를 통해 얼굴이름근황을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보고서를 회의록처럼 작성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면 나눔 내용에 번호를 붙이는데 너무 '보고서' 냄새가 납니다. ^^;) 근황을 적지 않고 지역 식구들의 기도 제목만 올리는 것도 합당치가 않습니다. (사실 지역 기도 제목은 지역 식구 외에는 큰 관심이 없습니다. ^^;)

 

리포터들은 보고서의 목표를 '타지역 식구들에게 자신의 지역 식구들을 소개하고자랑하는 것'에 두시기 바랍니다. 


이런 목표를 효과적으로 이루기 위해서는 보고서를 올릴 때에 


1. '보고서'라기보다 '참관기'를 쓴다는 마음으로 보고서를 작성하십시오. 

 

2. 흥미 있는 제목을 붙이고, 뒤에 괄호하고 지역 이름을 적으시기 바랍니다. (지역 이름을 적으셔야 지역 모임을 가졌는지 안 가졌는지 가사원 행정 간사가 확인할 수 있습니다지역 이름만 쓰시고 모임’ 등 다른 글자는 넣지 말아 주시기 바랍니다.)

 

3.  지역 식구들 각 가정의 사진과 성명을 개별적으로 올리고 (참석자 전원 인증 샷이나 음식 먹는 사진은 안 올려도 됩니다.) 그 밑에 지역 식구 개인이나 가정에 있었던 일 1-3,가정교회 사역 내용 1-3 개를 적습니다리포터의 개인적인 소감이나 느낌을 한두 줄 보태면 보고서에 인간적인 체취가 더해질 것입니다. ^^;


지역 식구들 사진은 매번 새로운 것을 올릴 필요 없습니다. 같은 것을 사용하다가 1년에 한두 번 정도 바꾸시면, 리포터 일이 많이 덜어질 것입니다. 


    4. 각 가정의 기도 제목은 근황 내용의 일부로 포함시키시고, '기도 제목'이라는 항목을 따로 만들어서 올리지는 마시기 바랍니다. 


    5. 보고서 맨 아래 가운데에 리포터 개인 사진을 매 번 올려 주시고 '리포터'라고 써주시기 바랍니다. 

  

비슷한 시기에 올려진 보고서 중에서 돋보이는 몇 개를 소개합니다. (아래 글 번호 위에 커서를 놓고 누르면 자동적으로 링크가 됩니다.)

   


#1417(이동근) 참조

#1409(한은주) 참조

#1407(이안빈) 참조

#1403(오정근) 참조



리포터 최영기 ^^;



최영기목사 : 위에 예로 올려진 지역 보고서 번호를 누르면 자동으로 링크가 됩니다. (작업을 해 준 성남 성안교회 최봉규 목자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11.30 19:45, 175.114.32.197) 


박경남 : 와우! 멋져부러~ ^^
리포터 최영기 목사님!
말씀하신대로 의논해서 지역모임 내용을 올리겠습니다 (01.18 04:48)
장민혁 : 역시! 목사님 짱입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02.16 06:17)
정형찬 : 섬세하게 가르쳐주시는 목사님!
목자 목녀들에게도 구체적이고 섬세하게 설명해주어야 한다는 것을 또 배웁니다. 감사합니다. (02.21 14:16)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 (3) 최영기목사 2017.01.14 2875 3
1923 훈남들의 수다 [시애틀지역] (1)    김성수 2017.10.17 21 0
1922 77차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 등록을 환영합니다.  (2) 김원국 2017.10.17 110 0
1921 제 7차 길거리 관계전도세미나 참석 보고 - 박준영 (9)   박준영 2017.10.16 304 4
1920 남부 아프리카에서 5번의 1일 특강 (10)   유해숙 2017.10.15 180 3
1919 한 영혼에 집중하다 보면 (3)   정 안드레이 2017.10.15 131 2
1918 가정교회 섬김의 파워는 어디서나 통합니다(경기판교지역) (19)   이옥경 2017.10.13 427 12
1917 2018년 다니엘 금식기도 책자 안내입니다  (4)   이자필 2017.10.13 317 2
1916 " 기도와 섬김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쌓이는 것이다" (수... (7)   임군학 2017.10.13 202 2
1915 매도 먼저 맞는 것이 좋다!(밴쿠버 사랑의 지역) (12)   오은석 2017.10.11 337 6
1914 대전 중구쪽 가정교회 소개 좀 부탁드립니다. (1) 남기봉 2017.10.10 147 0
1913 바램은 죄가 될테니까(서울 관악지역) (3) 이태희 2017.10.10 197 1
1912 건물주를 두려워말고, 조물주를 두려워하라 (북인천지역) (5)   강인수 2017.10.10 246 0
1911 다시(서울강서제자삼는지역) (6)   이동근 2017.10.09 190 3
1910 vip를 위해 할인합니다.  (3) 이종수 2017.10.08 275 1
1909 휴스턴 영어회중 평신도 세미나 (9) 신동일 2017.10.08 329 1
1908 큰 꿈은 없습니다. (대전 서지역)  (4)   박지흠 2017.10.07 200 2
1907 같은 건물 목사님께서 성도를 파송해주셨어요!!!! (남송지역 9월 모임) (3)   박정호 2017.10.07 296 1
1906 부산 은항교회 가평세 신청기간을 한 주 더 연장합니다! (1) 이기현 2017.10.07 216 1
1905 신부님이 오셨습니다(인천강화지역) (3)   민경화 2017.10.05 315 3
1904 역동 중^^(카작 서부악ㅌㅂ지역) (2)   박진국 2017.10.05 125 1
1903 "어! 뚜껑이 열리니.... 길이 열리네요!"(서울중북지역) (8)   이장우 2017.10.03 345 4
1902 50주년 창립 예배 특송 (시카고 안디옥지역) (10)   곽성룡 2017.10.02 355 2
1901 지역목자님이 안 계셔도 모입니다.(경기남부지역) (6)   심은주 2017.10.02 253 1
1900 9월28일 지역모임(수지제일지역) (8)   백인호 2017.10.02 163 1
1899 어린이 목장 사역자 지역 모임 안내(중부지역) (2) 고요찬 2017.10.02 158 0
1898 서울 금천구 시흥 가정교회를 소개해 주세요. (2) 이상래 2017.10.01 123 0
1897 보고 또 보고, 또 또 보고 (인천 남지역) (8)   이화연 2017.10.01 207 2
1896 보물찾기(전북지역 연합모임) (4)   이보영 2017.09.30 206 2
1895 떠나간 님을 그리워 함이란 가우라...(경기북부지역) (6)   이희준 2017.09.30 306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