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 사역에 대한 질문과 경험을 함께 나눔으로서 가정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
 
 
남미 볼리비아에 가정교회 연수를 온 에콰돌 현지인 선교사
최승복 2020-01-14 07:50:14 208 1


남미 에콰돌에서 볼리비아 최승복 선교사 사역지로 가정교회를 배우러 온 곤살로 목사와 제시카 사모.
이분들은 에콰돌 키토에서 생활하며 그동안 전통교회 방식으로 교회를 개척한 분들입니다.  그런데 이번에 볼리비아로 가정교회를 배우기 위해 1달간의 기간으로 와서 가정교회에 대해 연수가 아닌 연수를 하기 위해 도착했습니다. 

2019년 12월 18일도착하여 한달간 여정으로 왔는데, 벌써 연수과정이 끝나갑니다.

볼리비아에서 처음 개최된 목회자 세미나에 참석하기 위해 볼리비아에 온 이후 이 곤살로 목사님 부부는 그동안 가지고 있었던 전통교회의 가치관과 교회의 비젼이 깨어지고, 새롭게 거듭나는 느낌을 받고 있다고 말합니다.


2살짜리 딸 미란이를 데리고 와서 베드로 형제 가정에서 머물면서 세미나, 주일 예배 참관,  가정교회 참관,  초원지기 교육, 예수 영접 모임에 참석하면서 가정교회를 배워가고 있습니다.


에콰돌 키도는 해발 3800 미터여서 시원한 반면 싼타크루스는 더운 열대지역 기후여서, 모기와 더위에 적응하느라 고생을 했지만,  보검과 같은 가정교회를 배워가는 데에 열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위 사진은 볼리비아에서 처음으로 가진 목회자 세미나를 마치고 찍은 사진입니다.  볼리비아 전역에서 27명의 목회자 부부가 참석하여 가정교회를 배우고 돌아갔습니다.

계강현 : 박선교사님, 연수아닌 연수를 하게 하시는 하나님의 계획이 있으시겠죠. 에콰돌에도 가정교회의 바람이 불길 기도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01.16 01:49)
이수관목사 :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중남미에서도 이제 두 교회가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를 하게 되었군요. (01.16 08:24)
노일 : 최승복 선교사님 수교하셨습니다. 가정교회 연수와 목회자 세미나에 참석했던 볼리비아 27명의 목회자들을 통해 가정교회가 아름답게 세워지고 힘있게 성장하길 축복하며 기도합니다. (01.17 02:43)
조근호 : 최 선교사님이 바쁘시네요. ㅎ (01.18 05:06)
이동근 : 선교사님 귀한 사역을 축복합니다. (02.06 00:28)
박광필 : 볼리비아 화이팅! 제자교회연수시 점심을 옆자리에서 같이 먹고 같이 차를 탄 기억이 나요? (03.09 07:13)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3090 제91차 [ON LINE] 북미 목회자 컨퍼런스 : 지혜롭게! 용기있게!  (16)   백성지 2020.09.19 312 18
3089 온라인 영상 유튜브 강의 소개합니다...! (3)   하영광 2020.09.17 405 1
3088 Zoom 사용법 매뉴얼 (4) 최영기 목사 2020.09.16 400 2
3087 주일 대면 예배 포기해??? (10) 최영기 목사 2020.08.24 1439 16
3086 예배자는 관중이 아니라 참여자이다 (10) 오명교 2020.08.24 722 4
3085      예배자는 관중이 아니라 참여자이다 (3)   김승관 2020.08.24 339 2
3084 많이 울었습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12)   김영길/홍송희 2020.08.13 580 4
3083 “아∼후회됩니다 좀더빨리올껄(제자교회연수보고)” (5)   박요일/김남희 2020.08.12 357 3
3082 고수의 한마디에 뚫리다 (제자교회연수보고) (12)   황대연/소춘자 2020.08.12 325 4
3081 가정교회 세미나와 컨퍼런스 강행? 취소? (36) 최영기 목사 2020.07.12 2137 25
3080      가정교회 세미나, 컨퍼런스 가능합니다. (3) 박태규 2020.07.17 909 5
3079      교회가 코로나 감염의 진원지가 되지 않으려면 (1) 최영기 목사 2020.08.16 432 7
3078 어떻게 작은교회 목사가 목자가 될 수 있는가? (17)   오명교 2020.07.05 922 7
3077 박옥수 구원파를 경계해야 합니다..! (2)   하영광 2020.07.04 643 2
3076 호두과자보다 굴비보다(제자교회연수보고) (9)   이병화/문영순 2020.06.18 525 8
3075 흔들리지않을원칙을붙듭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2)   손영신/조미경 2020.06.18 283 4
3074 코로나19때문에지름길로!(제자교회연수보고) (5)   이찬호/이정화 2020.06.18 300 4
3073 영성책방(17) 팀 켈러의 "답이되는 기독교 (1)"이 업로드 ... 명성훈 (BCGI) 2020.06.08 298 3
3072 코로나 이후의 가정교회 (29) 최영기 목사 2020.06.01 1582 68
3071 왜, 행복의 삶이 아니라 행복의 길인가요? (10)   오명교 2020.05.30 406 4
3070 영성책방(15) 김형석 교수의 "그리스도인에게 왜 인문학이 필요... 명성훈 (BCGI) 2020.05.25 185 2
3069 하남 독수리5형제입니다~!! ^^ (9)   이정훈 2020.05.21 347 2
3068 영성책방(14) 팀 켈러의 "내가 만든 신"이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20.05.18 171 1
3067 공동체가 이긴다(최영기 목사님 페북 글) (3) 구본채 2020.05.15 560 4
3066 영성책방(13) 팀 켈러의 "탕부 하나님"이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20.05.11 169 0
3065 코로나19와 관계전도 그리고 행복의 길 (12) 오명교 2020.04.28 546 5
3064 영성책방(11) 리처드 포스터의 "영적 훈련과 성장 (1)"이 ... 명성훈 (BCGI) 2020.04.27 189 3
3063 영성책방(10) 김형석 교수의 "교회 밖 하나님 나라"가 업로드 되었습... 명성훈 (BCGI) 2020.04.20 214 0
3062 영성책방(9) 김형석 교수의 "왜 우리에게 기독교가 필요한가"가 업로... (2) 명성훈 (BCGI) 2020.04.13 326 0
3061 기쁜 소식 전하며... (12)   하영광 2020.04.09 752 1
검색취소